폭염특보가 발효된 25일 대구 중구 달성공원 동물원의 사자들이 더위에 지쳐 널브러져있다. (사진=뉴시스)
폭염특보가 발효된 25일 대구 중구 달성공원 동물원의 사자들이 더위에 지쳐 널브러져있다. (사진=뉴시스)

[뉴시안= 조현선 기자]27일인 수요일은 전국이 무덥고 수도권 등 내륙 곳곳에 최대 20㎜의 소나기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이 동해상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덥겠다.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남 내륙, 전북 서부, 경북 북부 내륙에는 5~20㎜의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소나기가 오는 동안 기온이 일시적으로 낮아졌다가 비가 그친 뒤 다시 오르겠고, 습도가 높아 덥겠다.

높은 기온 때문에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있어 수분과 염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격렬한 야외활동을 가급적 자제할 것을 기상청은 당부했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 등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확산으로 강원과 제주에 '좋음' 그밖의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6도, 낮 최고기온은 27~33도. 주요 도시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5도 △춘천 24도 △강릉 23도 △대전 24도 △대구 23도 △전주 24도 △광주 23도 △부산 23도 △제주 24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3도 △인천 30도 △춘천 33도 △강릉 29도 △대전 33도 △대구 32도 △전주 32도 △광주 32도 △부산 30도 △제주 31도로 예상된다.

저작권자 © 뉴시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